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광주지역자활센터, 보건복지부 평가 지역특화사업 우수기관 선정

광주지역자활센터가 보건복지부에서 전국 지역자활센터를 대상으로 실시한 성과평가에서 뇌혈관 질환 통합돌봄서비스 ‘뇌가 튼튼해야 내가 행복하지’와 ‘유아식판 세척서비스 사업’으로 각각 우수기관 및 장려기관에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고 19일 밝혔다.

광주지역자활센터는 2019~2020년까지 지역특화사업의 사업수행도, 사업차별성, 사업 활용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1500여만원을 인센티브로 지원받게 된다.

저소득층 자립을 지원하는 지역자활센터는 2003년 보건복지부 지정 후 자활사업단 12개소 및 자활기업 6개소 운영지원, 취·창업 및 탈수급 촉진을 위한 교육 훈련지원, 다양한 자립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신동헌 시장은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자활사업 참여자들의 경제적 자립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지역자활센터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저소득층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