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광주시, 도시재생뉴딜사업 2곳 선정구 시청 일원 도시재생활성화지역과 송정3통 우전께 마을

광주시는 구 시청사 일원 도시재생활성화지역과 송정3통 일원 우전께 마을 2곳이 국토교통부 선정 ‘2019년도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지역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송정동 열린마을 만들기’(구시청사 일원 도시재생활성화지역) 사업은 총 사업비 167억원이며 ‘송정동 우전께 상생마을 만들기’(송정3통 일원 우전께마을, 우리동네살리기) 사업은 총 사업비 87억원으로 국비 150억원과 도비 30억원을 확보해 오는 2020년부터 2023년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송정동 열린마을 만들기’ 사업은 경기도시공사와 함께 주거지 지원형(공공기관 제안형)으로 선정됐으며 구 시청사 이전으로 인해 침체된 원도심 지역을 생활복지문화서비스 특화 및 공동체 참여형 열린마을을 조성할 예정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구 시청사 부지를 활용한 복합 문화·복지·커뮤니티 서비스타운, 개방형 생활 공유가로 및 안전 친화거리 조성, 고령자 커뮤니티를 활성화하는 고령자 친화마을 정비사업이 계획돼 있다.

이와 함께 ‘송정동 우전께 상생마을 만들기’ 사업은 우리동네 살리기 유형으로 도시재생 어울림센터 조성사업, 송정문화센터 조성사업, 공동체 돌봄 사업, 안전마을 조성사업 등 총 8개의 세부사업이 추진될 계획이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시는 2018년 경안동 뉴딜사업(일반근린형, 150억원)을 시작해 총 3곳의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선정됐으며 국비 240억원을 포함, 총 400억원의 사업비로 지역주민 삶의 질 향상과 쇠퇴한 원도심의 활성화를 위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민과 협업해 광주시만의 도시재생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변화하는 원도심을 지역주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