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카드뉴스승인 2020.08.12 16:13 | 수정 2020.08.12 16:13
[카드뉴스]화재·폭발 위험이 있는 소규모 사업장에 최대 3000만원을 지원합니다안전보건공단, 환기팬·복합가스농도측정기 등 구매비용 지원

prev
next

연말까지 50인 미만 소규모 사업장에서 화재‧폭발로 인한 대형사고를 예방키 위해 각종 안전설비를 구입할 경우 최고 30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은 지난 5월 이천 물류창고 화재, 7월 용인 물류센터 화재 등 대형인명사고가 연이어 발생함에 따라 추가경정예산 약 500억원을 화재‧폭발 예방설비 긴급지원에 투입한다고 10일 밝혔습니다.

클린사업장 홈페이지 신청을 통해 진행되는 이번 지원은 업종에 상관없이 화재‧폭발 고위험 작업을 보유한 상시근로자 50인 미만 소규모 사업장이 대상입니다.

지원 한도는 동일 사업주당 최대 3000만원 이내에서 예방설비 구매비용의 100%입니다.

이번 지원은 올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진행됩니다.

품목은 환기팬, 복합가스농도측정기 등 화재폭발 예방설비와 건설현장의 임시 소방시설용 비상대피유도선 등입니다.

하지만 상호출자제한 기업집단 소속회사, 공공단체, 전년도 시공능력평가액 순위 상위 700위 이내 토목건축업체, 산재보험 미가입(체납) 사업장 등은 제외됩니다.

또 공단은 화재‧폭발 예방설비 외에도 기계‧기구의 방호장치 등 작업장의 유해‧위험요인 개선에 드는 비용을 최대 70%까지(동일 사업주당 최대 3000만원) 지원하고 있습니다.

모든 비용지원 신청은 클린사업장 조성지원 홈페이지 또는 지역별 일선 기관에 방문해 신청할 수 있고 자세한 사항은 1544-3088로 문의하시면 됩니다.

박두용 안전보건공단 이사장은 “최근 연이어 화재·폭발로 인한 대형사고가 발생함에 따라 고위험 작업보유 사업장의 각별한 관리가 필요하다”며 “이번 화재‧폭발사고 예방설비 구매비용 지원은 물론 기술지도를 병행해 더 많은 사업장의 안전이 확보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김두희 기자  doit3456@daum.net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21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