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노인/복지
광주시보건소, 재활사업 참여자와 이웃사랑 실천

광주시보건소는 7일 재활 프로그램 참여자와 함께 경기광주아동보호전문기관에 학대 피해 아동 보호를 위한 후원금 70만9천원을 기탁했다.

이날 전달한 후원금은 베이킹 전문 강사와 재활참여자 40여명이 12회에 걸쳐 매주 화요일에 비건초코쿠키, 쌀옥수수스콘 등을 직접 만들어 공공기관 및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행사 시 판매 부스를 운영해 만든 수익금으로 그 의미를 더했다.

특히, 이번 후원금은 집중 사례관리 대상자 중 긴급하게 의료비가 필요한 아동을 위해 사용, 더 뜻깊었다.

재활참여자 중 지체 장애를 가진 한 어르신은 “장애인으로 살면서 도움만 받아왔는데 상처받은 아이들을 도울 수 있다고 생각하니 힘이 난다”며 “아이들이 따뜻한 마음을 전달받아 건강하게 자라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시 관계자는 “이번 기탁식은 장애인들의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자존감을 향상 시킬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의 건강권 및 사회참여 불평등 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시보건소는 지역사회 중심 재활사업으로 장애인 운동 교실, 건강주치의 사업, 찾아가는 홀몸 어르신 방문 재활, 여가 문화 교실뿐만 아니라 원스톱 재활 건강 거버넌스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