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체육
제11회 퇴촌 토마토 축제 개최‘청정빛 퇴촌! 토마토 힐링축제!’로 열려

광주시 퇴촌면 정지리 행사장에서는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3일간 “제11회 퇴촌 토마토 축제”가 화려하게 개막된다.

올해로 11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는 토마토축제 추진 위원회(위원장 김성수)가 주최하고 광주시를 비롯 광주시 의회, 퇴촌농협이 후원하며, “청정빛 퇴촌! 토마토 힐링 축제!”라는 주제로 개최된다.

행사 첫날인 21일에는 가야금 연주와 건강댄스등이 개막식에 앞서 펼쳐지며, 식후행사로 광주시 주민자치센터 공연과 광주시립농악단 공연, 연예인 축하공연이 이어져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22일과 23일에는 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토마토 풀장체험은 1개소에서 2개소로, 토마토 수확체험은 2개소에서 6개소로 체험농가를 확대해 운영된다.

상설행사로는 산지에서 생산된 토마토로 20여가지의 토마토 웰빙음식을 만들어 관람객들에게 제공하는 ‘토마토 웰빙음식 전시회, 시식회’와 ‘토마토 품평회’, ‘토마토 모종판매’ 등 퇴촌 토마토를 널리 알리는 행사가 열리는 한편 , 퇴촌농협에서는 옛 농기구와 현 농기계를 전시해 아이들에게 영농교육의 장이 될 예정이다.

또한, 매일저녁 참가자들이 자유로이 저마다의 숨은 실력을 보여주는 토마토 가요제도 흥겨움을 더 할 예정이며, 토마토 체험관에서는 각종 전시․체험을 볼 수 있는 구경거리와 지역 먹거리 장터에서는 다양한 음식이 선보일 예정이다.

공개행사로는 22일 습지생태공원 내에서 광주하남교육청 주관으로 초등부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환경사랑 글짓기 및 사생대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행사기간 3일간은 토마토가 시중보다 저렴한 가격에 판매되며 특히 우체국 택배 부스를 설치해 축제도 즐기고 싼값에 편하게 토마토를 구입하는 1석2조의 기회가 될 전망이다.

한편, 퇴촌 토마토는 팔당호반의 청정지역 약 264,000㎡(8만평)에 토마토 재배단지를 조성해 95여 농가에서 수정벌을 이용한 친환경 재배방식 등 차별화된 기술을 바탕으로 당도 높은 고품질 상품만을 생산, 수도권 제일의 명품 토마토로 각광받고 있다.

퇴촌면은 천주교 발생지인 천진암을 비롯 수려한 팔당호, 우산천 계곡과 조선백자도요지, 남한산성, 습지생태공원 등이 위치해 퇴촌면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축제와 함께 역사․문화관광도 만끽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