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노인/복지
초월읍지보체 ‘사랑의 새둥지’ 저소득층 집수리 추진

광주시 초월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1일 광주중앙로타리클럽과 함께 저소득층 주거환경 개선사업 ‘사랑의 새둥지’ 집수리 사업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이번 집수리 사업은 초월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광주중앙로타리가 2021년 맞춤복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사업비를 공동으로 부담해 회원들의 자원봉사와 전문인력이 함께 추진한 의미있는 사업이다.

대상자로 선정된 산이리 이모씨의 하천변 컨테이너 집에는 도배, 장판 및 화장실 타일, 씽크대 등 안정적인 주거생활을 위해 꼭 필요한 맞춤형 집수리를 제공했다.

이모씨는 “지난 겨울 추위로 방에 연탄난로를 설치하고 지냈지만 형편이 되지 않아 집수리는 꿈도 꾸지 못했다. 이제는 깨끗한 공간에서 안전하게 지낼 수 있어서 너무 좋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최영수 광주중앙로타리클럽 회장은 “주변에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작은 봉사로 기쁨을 줄 수 있어서 뿌듯하다. 여러 사람들의 정성과 희망이 깃든 집에서 건강하고 행복하게 지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현·김진구 초월읍협의체 공동위원장은 “집수리를 위한 성금을 모으로 내집을 고친다는 마음으로 자원봉사까지 선뜻 앞장서 준 광주중앙로타리클럽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이번 집수리 사업을 통해 저소득층 가정의 삶의 질 향상 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의 통합과 상호 연대감을 강화하는데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