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노인/복지
호떡부터 휘트니스이용권까지 광주시에 기부 행렬 이어져

광주시에 훈훈한 나눔의 바람이 불었다.

사랑방봉사단과 광주시 여성단체협의회는 지난 17일 광주시청을 방문, 호떡 200박스(2천40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사랑방 봉사단 김상학 회장과 광주시 여성단체협의회 양미순 회장은 “지난해에 호떡을 기탁했는 데 호떡 나눔을 받으신 분들이 많이 좋아해 주셔서 올해 더 많은 호떡을 기탁하게 됐다”며 “이번에도 많은 분들에게 전달돼 작게나마 기쁨이 됐으면 좋겠다”고 기부 동기를 밝혔다.

또한, 같은 날 라이플플러스 휘트니스 태전점과 신현점에서도 저소득층 400명이 이용할 수 있는 6개월 휘트니스이용권을 기탁했다.

라이플플러스휘트니스 태전점 이혜성 본부장은 “저소득층 분들도 건강한 삶을 즐기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탁을 결심하게 됐다”며 “방문하셔서 운동을 통한 좋은 경험이 됐으면 좋겠다”고 기탁 소감을 전했다.

이에 대해 방세환 시장은 “전달해주신 물품은 필요한 이웃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잊지 않고 나눔을 실천해주시는 기업과 단체에게 항상 감사드리며 기탁자분들을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