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광주시, 농작물 병해충 방제협의회 개최

광주시는 10일 행정기관, 농협, 농업인 단체대표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작물 병해충 방제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는 과수화상병 및 가지검은마름병, 미국선녀벌레, 갈색날개매미충 등 외래‧돌발병해충과 벼 본답 초기 병해충 방제에 관해 논의하고 올해 지원될 방제약제를 선정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국가관리 병해충 금지 급에 해당되는 ‘과수화상병’의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서 전국 3회 방제와 더불어 발생 위험기에 1회 추가 방제를 반영해 총 4회분의 방제약제가 지원된다.

또한, 지난해 관내 사과·배 과원 10개소에 구축한 화상병 방제 적기 예측 시스템의 개화기 감염 위험 정보 서비스를 통해 적기 방제를 지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신속 정확한 병해충 진단‧처방으로 농업인의 애로 기술을 해결하고자 농작물 병해충 종합진단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2022년 450건의 병해충을 진단‧처방하는 등 농작물 병해충 관리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농작물 병해충 피해 상황과 발생 전망을 농업인에게 신속하게 전달하고 유관 기관과 협업 방제체계를 구축함으로써 효율적인 방제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