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임종성 의원, 국지도98호선 확장 15억원, 오포하수처리장 109여억 원 등 245여억 원 확보임 의원, “광주시 교통문제 해결 및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안정적인 예산확보에 내년에도 최선 다할 것”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시을 임종성 의원(문화체육관광위원회)은 23일 국회에서 통과된 23년도 정부 예산안에 국지도 98호선 확장 및 오포하수처리장 증설 등 교통․생활환경 SOC예산 245여억 원이 반영됐다고 밝혔다.

추진중인 국지도 98호선 확장공사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곤지암~만선’ 구간은 10억 원이 증액된 92억 원이, ‘건업~상품’ 구간 건설사업은 5억 원이 증액된 10억 원의 예산이 예결위 심사과정에서 반영되었다.

또한, 환경부 예산으로 ▲오포하수처리장 증설 109억 4,700만 원 ▲경안 외 7개소 관로 구축사업 22억 8,600만 원 ▲오포, 도척 하수관로 정비 5억 6,400만 원 ▲곤지암2 외 3개소 하수관로 신설 3억 8,400만 원 ▲경안 등 4개소 하수관로 개량 1억 8,600만 원 등 총 143억 6,700만 원 등도 반영됐다.

한편, 임종성 의원에 따르면 광주시 관내에서 추진 중인 ▲수서~광주 복선전철 사업 84억 원 ▲이천~양평 고속도로 건설 560억 원, ▲구리~광주~안성 고속도로 1,557억 원 ▲국지도 98호선 ‘곤지암~만선’ 92억 원 ▲광주 건업~여주 상품 국지도 건설 10억 원 등 도로 등 SOC 사업에 2,303억 원의 예산이 반영됐다.

임 의원은 “광주시 교통문제 해결을 위해 국지도 건설예산 확보에 주력했다”며 “수서~광주 복선전철 사업과 서울~세종 고속도로, 수도권제2순환고속도로, 국지도98호선 도척~곤지암~만선 등 계속 추진 중인 관내 주요 SOC사업들도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내년 예산안은 ▲지역사랑상품권(지역화폐) 발행예산(3,525억 원 반영), ▲공공 노인 일자리, 경로당 냉난방비 등 '효도예산' (988억 원 증액), ▲공공임대주택 예산(6,630억 원 반영), ▲쌀값 안정화 예산(401억 원 증액) 등 민생지원 예산을 포함하여 총 638조 7천억 원 규모로 편성되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