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노인/복지
오포1동, ‘칸칸가득’ 지원사업 업무협약식 및 기탁식 개최

광주시 오포1동은 지난 24일 최근 새로 문을 연 칸마트에서 지역사회 복지증진을 위한 ‘칸칸가득’ 협약식과 현물 기탁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 및 기탁식에는 한명수 동장, 오포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신호선 민간위원장, 칸마트 김광인 대표가 참석했으며 협약내용은 △지역사회 봉사활동 분야의 상호협력 △취약계층 복지자원 지원 △복지 사각지대 발굴 등 유기적인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해 지역사회의 복지안전망을 더욱 촘촘히 형성하기로 했다.

‘칸칸가득’ 지원사업은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오포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추진하는 특화사업으로 칸마트에서 매달 30가구에 필요한 물건을 지원받아 오포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홀몸 어르신과 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직접 방문해 홀로 계신 어르신들에게 말벗 등 안부 확인으로 소외되는 이웃이 없는 오포1동을 만들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 달은 김장김치 180㎏과 대봉 30박스(200만원 상당)을 기탁받아 오포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을 통해 취약계층 30가구에 전달했다.

김 대표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을 함께 할 수 있어 너무 기쁘다”며 “앞으로도 일회성 이벤트가 아닌 매달 필요한 물품을 기부해 저소득 주민들에게 힘이 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한명수‧신호선 공동위원장은 “이번 협약은 민‧관이 협력하는 좋은 사례로 앞으로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사회를 만드는 큰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