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오포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공사 착공총 사업비 540억원 투입, 2023년 2월 준공 목표

기존 처리량 2만톤서 3만2천톤 하수 안정적 처리 가능

광주시는 주민 생활환경 개선과 공공수역의 수질개선, 공중위생 향상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오포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을 착공한다.

총 사업비 540억원을 투입, 2023년 2월 준공을 목표로 추진하는 증설사업은 완공 시 기존 처리량 2만톤에서 1만2천톤이 증가한 3만2천톤의 하수를 안정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된다.

특히, 하수처리공법 선정관련 소송으로 장기간 지연돼 부진했던 사업을 관련 공무원들의 신속한 업무 추진으로 행정절차 소요 기간을 단축했다. 또한, 사업이 지연돼 각종 인허가가 불가했던 주민 편익시설 등 대규모 개발 사업들도 추진 가능하게 됐으며 오포지역 내 하수처리구역 면적도 68만9천㎡로 추가 확장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증설공사는 저소음 공법인 미진동 파쇄를 적용해 공사 시 발생하는 소음 피해를 최소화 할 것”이라며 “향후 유지관리 시 발생하는 악취를 원천 봉쇄하기 위해 건물 복개로 설계하는 등 하수처리장 주변 주민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