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체육
오포읍,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으로 환경 개선에 일조

광주시 오포읍이 어둡고 노후화된 길거리에 벽화를 그려 넣어 눈길을 끌고 있다.

오포읍은 지난 달 31일 43번 국도 하단부 굴다리에서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벽화그리기에는 오포읍 행정복지센터 직원, 유선영 사랑의열매 청소년봉사단장, 장회경 담쟁이미술봉사단 회장, 경기도 광주사람들 우종범 대표, 서정혜 선생님 등 10여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낡고 어두운 43번 국도 하단부 굴다리에 ‘꽃길만 걸으면 돼지’, 광주시 캐릭터 ‘그리니 크리니’, ‘오感만족 포(for you), 무지개와 꽃, 풀 등 다양한 이미지를 그려 넣어 밝고 산뜻하게 탈바꿈 시켰다.

유선영 단장은 “오포읍 청사 벽화그리기를 계기로 다시 시작한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으로 오포읍 지역의 어둡고 지저분한 곳을 밝고 아름다운 공간으로 변화시키는데 도움이 된 거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권용석 오포읍장은 “벽화그리기 봉사활동이 오포읍 지역주민과 방문인에게 밝고 희망찬 에너지를 전달해 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