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광주시, 친환경 쌀 작목회 자체방제 실시

광주시 도척면 친환경 쌀 작목회는 친환경 농자재를 활용한 광역방제를 실시한다.

농약을 사용하지 않는 도척면 친환경 쌀 생산단지 100여 농가는 긴 장마로 인해 ‘벼잎집무늬마름병’, ‘벼도열병’을 비롯한 각종 병해충 확산이 우려되고 있어 친환경 농자재를 이용한 광역방제를 실시할 계획이다.

앞서 벼의 육묘 시기부터 현재까지 광주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친환경 자재공급과 3회에 걸친 광역방제를 추진했으며 이를 통한 초기 병해충 방제와 비료사용 절감으로 상수원 수질오염을 최소화해 왔다.

시 관계자는 “이번 4번째 방제로 ‘벼잎집무늬마름병’과 ‘벼도열병’ 등 각종 병해충 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안전한 친환경 쌀 생산이 문제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척면 친환경 쌀은 도척농협에서 공공 비축벼의 120% 가격으로 매입해 관내 40개 초·중학교 급식용으로 공급하고 관내 리조트·하나로마트 등에 판매해 농가 소득증대와 광주시 친환경 청정이미지 제고에 기여하고 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