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전통시장 내 즉석판매 제조·가공업소 지원사업 추진

광주시는 전통시장 내 식품위생 수준을 향상시키고 시민들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전통시장 내 즉석판매 제조·가공업소 식품 위생시설 개선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사업대상은 전통시장 내 영업신고를 하고 조리시설을 갖춘 즉석판매제조·가공업소 9개소이며 지원범위는 천장·내벽·바닥·배수시설 등 시설개선 비용 또는 냉장·냉동고, 진열판매대 등 기초위생 관리에 필요한 장비구입 비용으로 각 업체에서 필요로 하는 위생시설 개선비용의 80%, 최대 2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시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 상인들이 이번 지원 사업으로 시설 개선을 통해 위생수준을 한 단계 상승시키고 시민들은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받아 서로 ‘윈윈(win-win)’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전통시장의 식품위생은 시민들의 건강과 직결되는 만큼 이번 지원 사업을 통해 식품취급업소의 위생 수준을 향상시키고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위생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