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광주도시관리공사, 하천맨홀 점검용 드론 도입2일 퇴촌면 정지리에서 시범비행 시연회 개최

광주도시관리공사(사장 유승하)는 2일 퇴촌면 정지리 경안천(서하보)에서 하천맨홀 점검용 드론에 대한 시범비행 시연회를 개최했다.

이날 시범비행에 투입된 드론은 지난해 5월 도시관리공사에서 특허를 취득한『맨홀 및 하천시설물 점검용 드론』으로 하천에 있는 공공하수도 맨홀을 점검하는 공공임무용 드론이다.

주요임무 기능은 지상 조종장치(PGCS)에 입력된 맨홀정보 프로그램에 따라 드론이 자율비행 하며 사람대신 맨홀 외형을 촬영 후 지정된 장소로 귀환하는 기능이다.

기존에 하천맨홀 외형점검 방식은 사람이 하천을 걸어다니며 육안으로 맨홀의 상태를 일일이 점검해야 하고 장마철에는 불어 난 하천물을 수시로 건너 다녀야 하는 위험성이 있었다.

그러나 도시관리공사에서 개발한 드론을 투입할 경우 기존 점검방식에 내재된 문제점 해결과 점검시간이 인력활동에 비해 약70%가량 단축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이날 시험비행에 참석한 도시관리공사 유승하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이번 하수관로사업에 드론도입을 기반으로 현재 광주시와 협의중인 공원관리사업과 체육시설 등의 노동집약적 시설점검 업무에 드론도입을 확대할 계획”임을 밝혔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