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해공 신익희 선생 탄신일 기념행사11일, 생가 있는 초월읍 서하리서 개최

 

광주문화원(원장 남재호)은 11일 오전 초월읍 서하리에서 각계 인사들을 초청해 해공 신익희 선생의 탄신 118주년 기념행사를 갖었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유족을 비롯하여 관내 주요 기관, 단체장 및 서하리 주민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되었다.

이날 행사는 식전 공연으로 조재연국악봉사단과 광주여성합창단 공연에 이어 해공선생 약력 소개가 있었다.

 

남재호 광주문화원장은 인사말에서 “오늘은 해공선생 탄신 118주년이 되는 참으로 뜻 깊은 날로 해공선생은 너른고을 廣州의 영광이고 자랑이며 대한민국의 영원한 우상이다” 며 “평소 깊은 관심으로 해공정신의 계승발전을 위해 ‘해공 역사마을 조성’ 등 구체적인 계획을 추진하고 있는 관계자들에게 감사드린다” 고 말했다.

또 “해공선생께서 생전에 남기신 한 말씀 한 말씀은 이 시대를 살아가는 광주시민과 국민들에게 삶의 귀한 철학으로 깊이 새겨질 것이다” 고 덧붙였다.

 

조억동 시장은 추모사를 통해 “대한민국 국권회복과 민주주의 발전을 위해 평생을 바치신 해공선생의 업적을 기리고, 선생께서 평생 가슴에 품고 실천한 민주주의 정신, 청렴결백 정신, 애국애민 정신을 다시 한 번 되돌아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 노철래의원도 “선생께서는 독립운동을 주도한 민족의 정신적 지주였으며, 갖은 어려움 속에서도 대한민국 임시정부 탄생에 기여를 하였습니다. 또한 광복 후에는 국회의장을 역임하시며 의회 민주주의의 초석을 쌓는 데 큰 공헌을 하였다” 며 “앞으로도 생전에 해공 신익희 선생님께서 남기신 위대한 발자취는 광주시민은 물론 이 시대를 살아가는 국민 모두에게 삶의 귀감으로, 우리 역사에 영원히 살아있을 것이다” 고 말했다.

 

이성규 광주시의회의장도 “해공 신익희 선생님은 3.1 운동,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2대 국회의장을 역임하시는 등 우리민족에게 크나큰 영향을 준 대한민국의 위대한 인물 중 한사람으로서, 일제 강점기에는 독립운동가로서, 해방이후에는 민주주의 투사로서 본인의 해야 할 직분이 무엇인지를 알고 노력해 오신 분이다 ” 며 “의회제도의 기초를 마련하고 민주주의 확립에도 커다란 공헌을 하시는 등 국민의 절대적인 신망과 지지를 받아온 해공 신익희 선생님의 뜻을 이어받아 민주주의와 광주시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 고 추모했다.

 

이어 기관장과 유족 및 내빈 헌화 및 분향과 광주시여성합창단의 해공의노래 합창에 이어 생가내에 전시 되어 있는 해공선생 관련자료 전시품 관람이 있었다.

한편 광주문화원 관계자는 “해공선생이 우리민족에게 큰 영향을 미친 대한민국의 위대한 인물임에도 광주시에서는 시민들이 상세히 알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며 “매년 선생님 탄신일에 맞춰 선생님이 독재에 맞서 우리나라의 민주주의 쟁취를 위해 걸어오신 크나큰 발자취를 시민들과 학생들에게 널리 알려 광주시민들에게 민주주의의 소중함과 애국심 그리고 광주인으로서의 자긍심을 널리 고취시키고자 한다”고 밝혔다.

 

 

김유림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