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광주하남교육지원청, ‘누나연수’ 실시벌원초, 모당초 이경원 선생 강사 초대

‘교육과정으로 살아가기, 교사로 살아가기’ 주제

교사별 교육과정의 실제와 사례 중심으로 연수

 

행복한 교실을 만들어 가는 교사의 교육과정 운영 역량 신장을 위한 ‘2019 누구나 나누는 연수(이하 누나연수)가 11일(화) 벌원초에서 열렸다.

누나연수는 교육과정, 수업, 평가 관련 연수를 통해 지속적인 수업 실천과 수업 전문성 발전의 토대를 마련하고, 누구나 나누는 수업(누나수업)과 더불어 교원의 전문성 신장을 도모하는 교원 연수이다.

누나연수는 광주하남교육지원청 초등교육지원과에서 2018학년도에 시작되었으며, 작년에는 광주하남 지역의 현장 실천 교사의 사례를 중심으로 연수가 진행되었다. 올해는 경기도, 서울 지역에서 교사로서의 삶을 현장에서 실천하며 학생중심교육을 위해 노력하는 교사를 강사로 위촉하여 광주에서 4회, 하남에서 4회의 연수가 진행되며, 총 400여명의 교사가 참여할 예정이다.

벌원초에서 열린 누나연수에는 모당초 이경원 선생님을 강사로 초대하여‘ 교육과정으로 살아가기, 교사로 살아가기’를 주제로 교사별 교육과정의 실제와 사례를 중심으로 연수가 진행되어 현장 교사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누나수업과 누나연수 담당 장학사인 광주하남교육지원청 문현식 장학사는 “씨줄과 날줄로 엮인 2019 누나수업과 누나연수에 누구나 참여하며 교사의 고민과 실천을 함께 나누는 과정은 교사를 바로 세우는 힘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광주하남교육지원청 김춘경 교육장은 “교사의 전문성 신장을 위한 누나연수는 학습자가 참된 학력을 기를 수 있도록 도와줌으로써 현재와 미래의 삶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핵심역량을 길러주는데 기여할 것이다”고 격려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