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강원도 산불피해지역 지역경제 살리기 적극 동참전 공직자가 한마음으로 긴급 성금 모금을 추진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강원지역 대형 산불로 인해 심각한 피해를 입은 이재민과 피해지역의 빠른 복구지원을 위해 산불피해지역 지역경제 살리기에 적극 동참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지난 4일 강원도에서 발생한 산불로 인해 강원도 지역 방문객이 급감하고 있어 지역 상인들도 어려움을 겪고 있어 관내 기관사회 단체 및 마을단위별 야유회선진지 견학 등을 강원도로 변경해 추진해 줄 것을 적극 독려하고 있다.

 

이번 산불로 피해를 입은 지역 중 동해시의 경우 2007년부터 광주시와 교류협력을 추진하고 있는 우호도시로서 531억원 재산피해 및 10여명의 인명피해도 발생해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실정이다.

 

신 시장은 광주시도 2011년 인한 재난으로 고통을 받은 경험이 있어 이번 산불피해 이재민들의 생활이 신속히 정상화될 수 있도록 돕기로 했다며 강원도민의 아픔을 함께 나누고 빠른 복구가 이뤄질 수 있도록 피해 복구와 수습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시는 이재민과 피해지역의 빠른 복구 지원을 위해 광주시 전 공직자가 한마음으로 긴급 성금 모금을 추진하고 있으며 광남동 통장협의회는 지난 11일 워크숍을 강원도 산불피해 지역인 속초시 권금성에 실시하는 등 산불 피해지역 경제 살리기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