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교통대책 추진단, 회전교차로 설치대상 지점 점검국도 43호선 및 4개 교차로에 대한 회전교차로 적정성 점검 실시

광주시 교통대책 추진단(추진단장 이석범 부시장)은 9일 국도 43호선 및 국도 3호선 등 관내 주요도로의 소통상황과 부항리 입구 등 4개 교차로에 대한 회전교차로 설치 적정성 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관내 주요도로 소통상황 점검은 이 부시장을 비롯해 교통정책과장도로관리과장 등 관계부서장과 외부 전문가가 참석한 가운데 광동리 임시계류장에서 헬기에 탑승항공에서 이뤄졌다.

 

추진단은 헬기를 이용해 국도 43호선(경기광주IC능원IC), 국지도 57호선(능원IC태재사거리), 국도 3호선(직동IC쌍동IC), 시도 23호선(쌍동IC곤지암역등 소통상황과 통행 여건을 점검했다이어 추진단은 부항리 입구태봉교태전육교하부창뜰육교하부 교차로 4개소를 방문해 회전교차로 설치 적정성 점검을 위한 로드체킹을 실시했다.

 

회전교차로 설치 적정성 점검은 도로관리과에서 추진 중인 광주시 회전교차로 타당성조사 용역’ 결과 적정 대상지점으로 선정된 부항리 입구 및 창뜰육교하부 교차로와 첨두시 혼잡이 가중되고 있는 태봉교 남북단 교차로 및 태전육교하부 교차로를 대상지점으로 선정했다.

 

회전교차로는 평면교차로의 일종으로 교차로 중앙에 원형교통섬을 두고 교차로를 통과하는 자동차가 이 원형교통섬을 우회하도록 하는 교차로 형식으로 내부 회전자동차가 통행우선권을 가지며 일반 신호교차로 대비 교통안전성 향상불필요한 정지지체 감소유지관리 부담 완화 등의 효과가 있다.

 

이 부시장은 회전교차로 설치 적정성 검토 결과를 바탕으로 개선계획을 수립·시행할 예정이라며 단기적 교통운영 개선이 가능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