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자활사업 참여자 심리·정서 지원 사업 업무협약 연장 체결심리 및 정서적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가구를 대상으로 근로의욕을 높여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지난 11일 광주지역자활센터에서 자활사업 참여자 심리·정서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연장 체결했다.

 

자활사업 참여자 심리·정서 지원 사업은 자활사업 참여 가구 중 심리 및 정서적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가구를 대상으로 근로의욕을 높여 빈곤에서 탈피할 수 있도록 상담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2017년 우수시책으로 시행돼 현재까지 지속된 사업이다.

 

이날 협약은 광주시와 경기광주지역자활센터심리상담센터 about me마음소리미술심리치유센터톰소여언어심리운동센터아이뜰심리지원센터 등 6개 기관이 업무협약을 연장했으며 각 협약기관은 자활사업 참여자들의 성공적인 자활을 위해 무료로 심리·서 프로그램을 지원키로 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자활사업 참여자 심리·정서 지원 사업 협약 연장 체결을 통해 참여주민의 심리·정서적 안정과 직무 및 일상 스트레스 해소사회 응력 향상자활의욕 고취 등의 성과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저소득층의 자활·자립 지원을 위해 체계적인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