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폭력·협박 악성민원 적극 대응악성 민원 증가 추세에 따라 이를 방지하기 위해 마련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민원담당 공무원 및 사회복지담당 공무원 등이 민원인으로부터 입을 수 있는 피해를 줄이기 위해 ‘2019 특별 민원 대응계획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특별 민원 대응계획은 민원 수요가 증가하고 복지관련 사업이 확대되면서 공무원에게 폭언이나 폭행을 하는 등 악성 민원도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어 이를 방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최근 경북 봉화에서 민원인이 엽총을 발사해 공무원 2명이 숨지는 등 악성고질 민원에 대한 대응방안으로 시는 시청 민원실과 읍··동 행정복지센터에 비상벨을 설치해 비상벨이 작동하면 자동으로 경찰서(파출소 등)에서 인지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키로 했다.

 

또한시청 민원실과 읍··동 행정복지센터에 폐쇄회로(CCTV)를 설치하고 이를 민원인이 인지할 수 있도록 표지판을 부착해 악성 민원인의 경각심을 높이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민원응대 교육도 강화해 민원(복지)업무 담당공무원과 단속부서 공무원을 대상으로 상담기법 등에 대한 교육을 오는 4월 중에 실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민원(복지)업무 담당 공무원들이 안전하게 근무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이 직원들의 권익보호 뿐만 아니라 주민의 행정서비스 질 향상으로 이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