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노인/복지
설 앞두고 도움의 손길 이어져

민족고유의 명절 설을 앞두고 광주시북부무한돌봄 행복나눔센터에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하려는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한국수자원공사 광주수도관리단(단장 김종신) 임직원은 31일 다가오는 설 명절을 맞아 관내 저소득가정을 대상으로 떡국떡, 백미, 소고기, 과일 등 명절음식(250만원 상당)을 전달했다.

이날 관리단은 광주시 북부무한돌봄 행복나눔센터(센터장 임수광)를 통해 대상자 40가정을 직접 방문해 물품을 전달하고 말벗 등 사회봉사 활동도 펼쳐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특히, 관리단은 후원물품을 온누리상품권으로 지역 전통시장에서 구매해 설 대목을 앞둔 지역상권에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 넣었다.

이와 함께 지역 내 8가구와 협약을 맺고 지속적인 안부 확인과 후원금 지원, 정서지원 서비스를 실천하고 있는 뉴서울컨트리클럽 나눔봉사단(단장 신정숙)은 1일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떡만두, 소고기, 한과 등 130만원 상당의 식품을 지원한다.

신 단장은 “준비한 떡만두와 고기로 즐겁고 마음 따뜻한 설 명절 보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활동하겠다”고 밝혔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