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노인/복지
이웃돕기 모금액 전년보다 25% 증가한 12억6천400만원 모금저소득층 자녀 교복비 지원 등 7개 복지사업에 지원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7일 2018년 이웃돕기 모금액이 전년도 보다 25% 증가한 126400여만원이 모인 것으로 나타났다.

 

시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따르면 광주시 2018년 이웃돕기 모금액은 성금 72300여만원현물 54100여만원을 더해 126400여만원으로 집계됐다.

 

집계된 모금액은 2017년 10700여만원 보다 25700여만원 증가된 금액으로 경기침체 등 어려운 경기상황에서 지역사회의 활발한 나눔 활동을 통해 모금된 금액으로 그 의미가 더 크다.

 

특히시청으로 직접 모금된 경우 현물 기탁이 크게 증가(170%)했으며 읍··동의 경우 성금 기탁이 크게 늘어(93%)난 것으로 나타났다. ··동의 경우 2016년부터 활동을 시작한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활발한 자원발굴로 2018년 성금 기탁금이 2017년 보다 16300만원 증가한 33900여만원으로 크게 늘었다.

 

이에 대해 신 시장은 어려운 경제상황에서도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정성을 다해 모금에 참여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기탁받은 성금과 현물은 어려운 이웃에게 소중히 사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시는 이웃돕기 성금 중 4억여원을 저소득층 자녀 교복비 지원사랑의 빨간밥차 운영무료마켓 운영주거환경 개선사업홀몸어르신 야쿠르트 지원아동 정서치료 사업 등 7개 복지사업에 지원하고 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