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삼동역 스마트도서관 서비스 개시대출기간은 1일 2권씩 14일간이며 스마트도서관 기기에서 반납 가능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오는 20일부터 경강선 삼동역 스마트도서관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스마트도서관은 자판기 형태의 무인 도서대출반납기로 독서문화 증진을 위해 출·퇴근 시간 도서대출 회전율이 높은 점을 반영해 삼동역에 도서 대출 및 반납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했다.

 

스마트도서관은 신간·베스트셀러 위주의 도서 400여권이 비치돼 있으며 추후에는 도서 수요조사 후 이용자들이 원하는 도서비치 등 상호간 맞춤형 도서지원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스마트도서관은 광주시립중앙도서관 회원증이 있으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며 이용시간은 새벽 5시부터 자정까지 365일 연중무휴이다이용방법은 터치스크린에 나타난 도서를 선택회원증 인식 후 도서가 자동대출처리가 된다

 

대출기간은 1일 2권씩 14일간이며 대출한 도서는 대출된 스마트도서관 기기에서만 반납이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2017년 11월부터 경기광주역에 스마트도서관 서비스를 해오고 있으며 꾸준한 시민들의 책읽기 사회분위기 조성을 위해 시민에게 다가가는 스마트도서관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