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광주시, 2회 추경 1조2천460억원 확정일반회계 9천421억원, 특별회계 3천39억원

광주시는 12일 2018년 제2회 추경으로 1조2천460억원을 편성, 확정됐다고 밝혔다.

제2회 추경예산은 지난 11일 제263회 광주시의회 임시회에서 확정됐으며 1회 추경 1조1천394억원 보다 1천66억원(9.4%) 늘어난 1조2천460억원으로 일반회계 9천421억원, 특별회계 3천39억원이다.

이번 추경안은 교통난 해소를 위한 도로사업 추진, 민선 7기 공약사업 및 시정과제 반영, 10% 예산절감 추진계획에 따른 절감액 시민불편 긴급사업 편성 등에 중점을 뒀다.

주요 사업을 살펴보면 △교통난 해소대책을 위한 도로사업 보상비로 광주 우회도로 확·포장 공사 등 총 32건에 607억원 △문화재단 설립 타당성 용역, 태전동 광남고등학교 앞 도로개설, 성남∼장호원 진·출입램프 설치 사업 등 공약사항 추진 77억원 △광주도시관리공사 자본금 증자, 기업 동반성장 협력사업 등 민선 7기 시정과제 사업지원 278억원 △국·도비 보조사업, 송정지구 도시개발 특별회계 전출금 등 용도지정 사업에 202억원 △결식아동 급식비 등 현안사업에 27억원을 편성했다.

특히, 시는 10% 예산절감 추진계획에 따른 절감예산 160억원을 교통난 해소 및 긴급한 도로사업 적기 추진을 위한 보상비로 재투자해 보상지연에 따른 공시지가 상승 및 공사비 증액을 방지하고 도로 사업을 조기 준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향후 지속적으로 주요사업 추진상황 및 재정 집행상황 점검을 통해 예산의 이월·불용액을 최소화해 재정운영의 건전성 확보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