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교육지원청-단국대 협력, 교원과 함께하는 북 콘서트11일 ‘책 읽어주는 철학자’ 프로그램 개최

단국대 일본연구소 HK+ 향기(鄕氣) 지역인문학센터(소장 허재영)와 경기도광주하남교육지원청(교육장 김춘경) 양 기관이 협력하고,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여 11일 광주하남교육지원청에서 관내 교원들을 대상으로「책 읽어주는 철학자」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교원들의 인문학적 소양을 증진시키고, 삶에 대한 올바른 성찰을 통해 더욱 더 나은 미래를 계획할 수 있게 하기 위하여 마련되었다.

이번 행사에서는 단국대학교 철학과 유헌식 교수를 초빙하여 ‘타자와 만나는 법’을 주제로 하여 <방드르디 태평양의 끝> 이라는 책에 대한 강의를 진행하였다.

강의를 들은 한 교사는, “이번 강의를 통하여 타자와 만나는 법에 대해 알게 되었고, 교육현장에서 학생들과의 관계에 대해 고찰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단국대 일본연구소 HK+ 향기(鄕氣) 지역인문학센터(황종원 위원장) 관계자는, “이번 강좌를 통해 교원들이 미래에 대한 긍정적이고 발전적으로 생각할 수 있었으면 좋겠으며, 미래의 희망인 학생들을 가르치는 교원들의 인문학 교육 역량의 기초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