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체육
제10회 대한민국 청소년 트롯가요제 성료대상에는 ‘정열의 꽃’을 부른 김미진씨(29·여)가 차지

신인가수 등용문인 10회 대한민국 청소년 트롯가요제(광주시편)’가 지난 1일 청석공원 시민광장에서 성황리에 종료됐다.

 

대중가요의 보급과 지역가수 발굴·육성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2009년부터 시작된 대한민국 청소년 트롯가요제는 스타 발굴 및 지역문화 예술의 우수성을 전국에 알리는 계기가 되고 있는 행사이다.

 

이번 행사에는 신동헌 시장을 비롯해 소병훈 국회의원박현철 시의회 의장한국연예예술인협회 이사장시민 등 5천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가요제에는 예선을 거쳐 올라온 8개 팀의 열띤 경연으로 시민들에게 흥과 즐거움을 선사했으며 초대가수로 현철현숙김완수류기진최시라최유나허준하 등이 출연해 높은 호응을 얻었다.

 

영예의 대상에는 정열의 꽃을 부른 김미진씨(29·)가 차지했으며 금상은 뿐이고를 부른 김민준씨(27)은상은 하니하니를 부른 김주은씨(20·등 총6명이 상장과 함께 상금을 수상했다대상과 금상은상 수상자들은 오는 12월 부천에서 개최되는 최종본선에 진출하는 자격을 얻게 됐다.

 

시 관계자는 대중적인 문화예술 공연을 통해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주고 대한민국 청소년의 꿈과 끼를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며 앞으로도 지역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