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노인/복지
폭염대비 무더위쉼터 연장 운영휴일 및 밤 9시까지 자율 연장 운영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폭염이 장기간 지속됨에 따라 폭염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무더위쉼터 개방시간을 휴일 및 밤 9시까지 자율 연장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시는 이번 폭염이 장기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기존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개방하던 운영시간을 휴일 및 밤 9시까지 연장 운영해 어르신들이 야간에도 무더위쉼터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무더위쉼터는 폭염피해를 예방하고 노약자 등 폭염취약계층이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냉방시설을 갖췄다.

 

신 시장은 폭염이 집중되는 낮 시간에는 되도록 외출을 자제해 주시고 가까운 무더위쉼터를 활용해 개인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시는 폭염대비 대형공사장 그늘막 설치영농작업장 농민 대상 얼음물 제공취약계층 방문 및 안부전화취약계층 요구르트 지원도로 살수차 운영 등 다양한 폭염피해 예방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