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뉴스 노인/복지
‘2018년 제2회 찾아가는 도시재생대학’ 개강마을개선 계획 수립과 주민소통의 장을 마련

광주시(시장 조억동)는 지난 17 광주시 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2회 찾아가는 도시재생대학’ 역동 개강식과 18일 송정동 개강식을 각각 최했다.

 

이번 과정은 역동과 송정동 노후주거지 거주 주민을 대상으로 도시재생 기본교육 및 우리 마을 재생계획 수립하기 등 총 6주에 걸쳐 매주 목요일은 역동팀을매주 금요일에는 송정동팀이 교육을 받는다.

 

찾아가는 도시재생대학은 장소 중심적 도시재생 교육과정으로 이웃과 함께 지역문제를 공유하고 실직적인 마을 개선안을 모색해 볼 수 있는 과정으로 이뤄져있다.

 

특히단순 교육으로 끝나지 않고 향후 실제 마을개선 계획 수립과 주민의견을 공유하는 주민소통의 장을 마련한다는 점에서 의미 있는 프로그램이다.

 

시 관계자는 도시재생사업은 주민참여형 정비사업의 일환으로 다양한 주민의 의견수렴과 참여를 도모하는 것이 도시재생의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는 방안이라며 앞으로도 보다 많은 시민이 도시재생을 이해하고 쉽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신문  gjilbo2001@hanmail.net

<저작권자 © 파인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